이젠, 함께 걷기다

조회 수 1021 추천 수 0 2016.10.07 08:17:41



고요와 평안이 그리워 나온 길이라도, 오래 걷다 보면 누구나 외로워진다. 운동 차 걷는 이들도 종종 눈에 띄지만 말을 걸긴 어렵다. 낯선 도보자와 친구가 되기란 쉽지 않은 일이므로 바로 그 지점에서 ‘함께 걷기’의 필요성을 알게 된다. 이 모임 안에서는 ‘오늘도 걸었다’는 사실만으로도 통한다. 걷기 결과를 ‘공유’할 때 걷기는 완전해진다. 걷기의 즐거움을 느끼고 지속 가능한 습관이 생긴다. ---「나는 왜 함께 걷게 되었나?」중에서


‘함께 걷기’는 모두 모여 동시에 같은 장소를 걷는다는 말이 아니다. 각자 하는 일, 상황이 다르니 같은 장소를 동시에 걷기란 당연히 불가능하다. 매일 각자 자유로운 시간에 걷되, 그 경험을 100일간 공유하는 모임이 바로 ‘100일 함께 걷기’다. 걷기 좋은 길과 걷기 단상을 공유하는 등 기록도 함께 나눈다.


어디에 살든 거주지는 문제가 되지 않는다. 매일 자정 안에만 기록을 올리면 되니, 마감 시간도 자유로운 편이다. 그날 동선 총 합산이 5킬로미터 이상만 되면 통과. 미달이라고 압박하는 이도 없다. ---「왜 함께 걷기인가?」중에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분이라면 걷기 기부 어플을 내려받아 기부해보는 것도 좋다. 대표적인 어플로 빅워크(Bigwalk)가 있다. 빅워크는 1킬로미터당 100눈(noon), 100원을 적립해주는 앱이다. 자신이 기부하고 싶은 모음 통을 선택할 수 있고, 걸은 기록만큼 ‘눈’으로 적립된다. 펼처보기 닫기 ---「걸으면서 기부하기」중에서



『이젠, 함께 읽기다』 『이젠, 함께 쓰기다』를 통해 삶을 위한 독서와 글쓰기를 탐색했던 숭례문학당에서 이번엔 걷기에 대한 책을 펴냈다. 이들은 100일 동안 하루도 빠짐없이 5km를 걷고, 카카오톡을 통해 그 기록을 공유했다. 이 책은 그 모임에 대한 기록이자, 또 다른 걷기 모임을 위한 가이드다.

오랜 회사생활에 회의감을 느끼던 워킹맘, 36년간의 공직생활에서 떠나 홀로 산티아고 순례길을 걸은 은퇴자, 각종 잔병에 시달리던 중년 여성 등이 걷기를 통해 건강과 삶을 대한 태도의 변화를 얻은 이야기가 감동적으로 그려져 있다.



95734855.jpg




몸과 마음을 돌보는 나만의 시간,
혼자 자유롭게 걷고, 기록은 함께 공유한다


남대문 앞에는 숭례문학당이라는 독서 공동체가 있다. 그들은 책을 읽고, 토론하고, 글을 쓰고, 영화를 보고 이야기를 나눈다. 그런데 이들이 새로운 일을 벌였다. 이름하여 함께 걷기. 바쁜 일상 속에서 그들은 어떻게 함께 걷기를 할 수 있었을까?

​이 책은 프리랜서로 건강하게 살아가기 위해 걸어야 했던 한 사람의 제안으로부터 시작되었다. 김민영은 때때로 만나 함께 걸었던 동료가 없어지자 새로운 방법으로 함께 걷기를 고안했다. 100일 동안 매일 5km씩 걷고,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 기록을 공유하는 것이다. 물론 월 1회는 오프라인에서 함께 만나 걷지만, 지방이나 해외에 있는 사람은 SNS로만 활동해도 된다. 그녀가 활동하는 숭례문학당에서 공부하는 십여 명의 사람들이 합류하면서 이 프로젝트는 시작되었다.

​이 책은 ‘100일 함께 걷기’ 프로젝트에 대한 기록이자, 또 다른 걷기 모임을 위한 가이드다. 1장에서는 함께 걷기를 시작하게 된 계기와 함께 걷기의 장점을 설명한다. 2장에서는 SNS를 통한 걷기 모임 운영시 운영자의 역할과 마음가짐, 그리고 오프라인 모임에 대한 노하우를 알려준다.

매일 5km, 그리고 100일,
함께 걷기는 어떻게 그들의 삶을 바꿨을까?


이 책의 저자들은 하나같이 ‘100일 함께 걷기’가 삶을 바꿨다고 말한다. 5km는 일상생활을 통해 달성하기 힘든 거리는 아니지만, 하루도 거르지 않기 위해서는 그동안 살아왔던 방식을 변화시켜야만 했다. 이들은 함께 걷기로 한 약속을 지키기 위해 출퇴근 길에 지하철 한두 정거장을 먼저 내려 걷기도 하고, 한겨울에도 꽁꽁 싸매고 거리로 나섰다. 회사에 운동화를 가져다 놓고,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택하고, 아이를 마중 나가는 길에는 지름길이 아니라 일부러 돌아가는 길을 택하기도 했다. 이처럼 걷는다는 것은 편한 것보다는 불편한 것을 스스로 택하는 과정이었다.

함께 걷기에 참여한 이들은 걷기 기록을 공유함으로써 혼자 걸을 때의 외로움을 극복하고, 동기부여를 받았다. 뿐만 아니라 날마다 걷기 과정에서 겪은 변화와 단상을 나눔으로써 자신의 삶이 확장되는 경험을 한다. 이 책의 4장에는 생활이 불규칙한 프리랜서, 열정이 식은 회사생활과 육아로 지친 워킹맘, 36년간의 공직생활에서 떠나 홀로 산티아고 순례길을 걸은 은퇴자, 각종 잔병에 시달리던 중년 여성 등이 걷기를 통해 건강과 삶의 변화를 얻은 이야기가 감동적으로 그려져 있다.



Share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추천 도서, 선정 기준은 무엇인가요? imagefile 운영자 2013-08-03 39209
공지 이젠, 함께 읽기다 imagefile 운영자 2014-09-15 16395
공지 서평 글쓰기 특강 imagefile 운영자 2015-06-01 10062
공지 생각정리 공부법 imagefile 운영자 2016-03-19 7791
공지 이젠, 함께 쓰기다 imagefile 운영자 2016-09-12 7427
» 이젠, 함께 걷기다 imagefile 운영자 2016-10-07 1021
583 고전, 어떻게 읽을까? imagefile 운영자 2016-10-01 1096
582 테드 토크 imagefile 운영자 2016-08-19 1510
581 가설이 세상을 바꾼다 imagefile 운영자 2016-08-05 1464
580 책으로 세상을 건너는 법 imagefile 운영자 2016-06-18 1329
579 박스오피스 경제학 imagefile 운영자 2016-05-25 1300